북클럽 분야
분야 전체
북클럽 허브

밀레니얼-Z세대 트렌드 2022

대학내일20대연구소 | 위즈덤하우스 | 2021년 11월 8일 한줄평 총점 9.0 (4건)정보 더 보기/감추기
  •  종이책 리뷰 (0건)
  •  eBook 리뷰 (0건)
  •  한줄평 (4건)
분야
경제 경영 > 경제
파일정보
EPUB(DRM) 58.99MB
지원기기
iOS Android PC Mac E-INK
안내사항
2023년 2월 21일 서비스 종료 예정

이 상품의 태그

책 소개

MZ세대의 모든 것을 파헤치는 20대 전문 연구 기관의 심층 분석!
급부상하는 Z세대가 만들어가는 시장과 사회의 새로운 파도
그들은 내년 어떤 회사와 상품, 서비스에 올라탈까?


MZ세대는 2021년에도 장기화된 코로나 상황에 기민하게 반응하며 트렌드를 주도했다. 특히 SNS에서는 ‘민초단’ ‘오싫모’와 같은 무소속 공동체를 형성하며 F&B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켰다. 올림픽을 시청하면서는 국가적 승리보다 개인의 서사에 집중했으며, 하루하루 스스로 발전하고 성취하는 ‘갓생’ 키워드에 주목했다. 이러한 새로운 트렌드 뒤에는 급부상하기 시작한 Z세대의 활약이 있었다.

올해 대학내일20대연구소는 밀레니얼과 다른 길을 선택하기 시작한 Z세대의 급부상에 주목했다. 메가트렌드가 되는 마이크로트렌드의 시작점에서 이들의 흔적이 점점 많이 발견되고 있기 때문이다. Z세대를 관찰한다면 내년 이들이 열광할 이야기를 먼저 알아차릴 수 있을 것이다.

목차

들어가는 글. 세대를 보는 일은 미래를 보는 일

[Part1] 밀레니얼과는 다른 Z세대의 급부상
1. 마지막 알파벳, Z를 가진 세대의 유전자
Z세대가 밀레니얼과 다르게 살아가는 법
유전자 코드 01 : 경계 없는 세대 (Borderless)
유전자 코드 02 : 디지털 근본주의 (Digital Origins)
유전자 코드 03 : 멀티플리스트 (Multiple+list)

[Part 2] Z세대가 이끄는 밀레니얼-Z세대 트렌드 이슈
1. Z세대는 이미 경험한 미래 : 메타버스 네이티브
밀레니얼 세대의 메타버스와 Z세대의 메타버스는 다르다
Next Level: 아바타로 열리는 새로운 세상
현실 세계의 욕망을 반영한 메타버스 속 '디지털 자산'

2. 마이크로 트렌드의 출발점: TTTB
SNS 생태계가 변하기 시작했다
Z세대 트렌드는 여기에서 시작된다
기업에서 Z세대 트렌드를 활용하는 방법

3. 콘텐츠 시장의 새로운 법칙: 무기한 무경계
Z세대에게는 TV가 매력적이지 않다
Z세대가 픽하는 순간 다시 시작하는 유통기한
'일부’가 메인스트림을 만든다
하나로 정의할 수 없는 나

4. 현 시대를 관통하는 감각: ESG 감수성
지속 가능성 아닌 생존 가능성
'보통 사람들'을 응원하다
누구도 상처받지 않는 마케팅을 위하여
더 강력해진 온라인 태그연대

5. 직원 경험이 곧 브랜딩이 되다: EX(Employee experience)시대
임플로이언서(Employee+Influencer)가 나타났다
채용공고를 보는 순간부터 회사를 떠나는 순간까지, 지속되는 직원 경험
직원 경험 설계의 핵심, 일의 가치와 일하는 방법을 정의할 것


[Part3] MZ세대에게 사랑받는 모든 것
1. 2021 MZ세대 핫템 리스트
MZ세대의 갓생을 도와주는 것들
MZ세대의 집콕라이프를 채워주는 것들
MZ세대의 새로운 관심사와 취향

2. 2021 20대 TOP BRAND AWARDS
[유통] 편의점 | 백화점 | 음식 배달 앱
[콘텐츠] 유료 음원 서비스 | 웹예능 프로그램 | 숏폼(세로형) 영상 플랫폼
[식품] 떡볶이 프랜차이즈 | 편의점 | 국산 캔맥주
[금융] 국내 은행

3. 2022 Z세대 신조어 위키
갓생 | 캘박 | 점메추 | 웃안웃 | 서동요 기법 | ㅇㅇ쿵야 | ㅇㅇ는 ㅇㅇ를 찢어 | 왜요? 제가 00한 사람처럼 생겼나요? | 오히려 좋아 | 오뱅있 | ㅇㅇ 매매법 | 식집사 | æ(아이) | 여름이었다 | 드르륵 탁 | ㅇㅇ깡 | 당연함 ~~임 | 별안간 ㅇㅇ하는 사람 됨

상세 이미지

상세 이미지

저자 소개 (1명)

저 : 대학내일20대연구소
국내 최초, 국내 유일 20대 전문 연구기관. 미디어, 뷰티, 식생활, 가치관, 여가, 취업 등 MZ세대의 인식과 라이프 스타일을 소비자 조사를 통해 정량적으로 분석한다. 또 내부 전문가로 구성된 트렌드 워칭 그룹을 운영해 수많은 트렌드 현상을 수집해 연구한다. 더불어 300명 규모의 Z세대 커뮤니티를 운영하며 20대들과 긴밀하게 소통하고 있다. 이렇게 축적한 생생한 데이터와 예리한 분석을 기반으로 2011년부터 매년 트렌드 리포트를 발간해왔다. 대학생 트렌드를 분석한 《캠퍼스트렌드》부터 20대 전체로 대상을 확장한 《20대 트렌드 리포트》 시리즈, 밀레니얼과 Z세대를 분석한 《... 국내 최초, 국내 유일 20대 전문 연구기관. 미디어, 뷰티, 식생활, 가치관, 여가, 취업 등 MZ세대의 인식과 라이프 스타일을 소비자 조사를 통해 정량적으로 분석한다. 또 내부 전문가로 구성된 트렌드 워칭 그룹을 운영해 수많은 트렌드 현상을 수집해 연구한다. 더불어 300명 규모의 Z세대 커뮤니티를 운영하며 20대들과 긴밀하게 소통하고 있다. 이렇게 축적한 생생한 데이터와 예리한 분석을 기반으로 2011년부터 매년 트렌드 리포트를 발간해왔다. 대학생 트렌드를 분석한 《캠퍼스트렌드》부터 20대 전체로 대상을 확장한 《20대 트렌드 리포트》 시리즈, 밀레니얼과 Z세대를 분석한 《트렌드 MZ 2019》, 《밀레니얼-Z세대 트렌드 2020~2022》 시리즈까지 시시각각 변화하는 시장 상황과 트렌드를 재빠르게 포착했다.
《Z세대 트렌드 2023》은 MZ세대의 한 부분이 아닌 Z세대를 단독으로 조명한다. 사회 전반에 영향력을 미치며 트렌드 주도층으로 급부상한 Z세대의 가치관과 직업관, 콘텐츠 소비 행태, 소비문화를 다각적으로 다뤘다. 또 Z세대 마케팅 코드를 정리해 2023년을 준비하는 마케터라면 반드시 알아둬야 할 마케팅 포인트를 알려준다. 메가트렌드가 희미해지고 마이크로트렌드가 힘을 발휘하는 초개인화 시대, 10여 년간 가장 가까이에서 20대를 연구한 대학내일20대연구소만의 특별한 인사이트를 만나보자.

출판사 리뷰

국내 최초, 국내 유일, 20대 전문 연구기관의 트렌드 보고서
Z세대가 뜨기 시작했다

MZ세대의 지각변동이 시작됐다. 2018년 대학내일20대연구소가 ‘MZ세대 트렌드’를 다루기 시작한 이후 밀레니얼 세대는 점차 사회 주류로 편입하고 있고, Z세대는 사회로 진출하고 있기 때문이다. 과거 밀레니얼이 20대 MZ세대의 주류였다면, 이제 Z세대가 떠오르고 있다. 자연스럽게, MZ세대의 문화를 거론할 때 Z세대는 전보다 크게 다루어져야 할 것이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는 Z세대가 이끌어나가는 MZ세대 트렌드를 심층 분석했다. 올해 이들이 만든 우리 사회의 유행이 어디로부터 시작되어 어떻게 전개되며 주류 트렌드로 진화해나갔는지 근원과 과정, 현상을 파헤쳐 새로운 트렌드와 활용법을 제시한다. 트렌드는 학습이 아닌 공감의 대상이다. 이 보고서는 키워드의 학습을 넘어 공감의 맥락을 제시한다. 어디에 두 발을 딛고 공감해야 할지 안다면 남들보다 한 발 앞서 미래를 준비할 수 있을 것이다.
마케터와 기획자, HR담당자에게는 다가올 트렌드를 알아내야 하는 숙제가 있다. ≪밀레니얼 Z세대 트렌드 2022≫는 이 숙제를 푸는 데에 필요한 가장 전문적이고 꼼꼼한 데이터와 인사이트를 제공한다.

MZ세대의 주역으로 떠오르는 Z세대
“왜 팀장님과 제가 같은 세대죠?”
그들이 만든 소비 시장의 새로운 법칙

MZ세대는 코로나19 장기화와 메타버스 대두라는 배경 안에서도 계속 성장하며 시장과 사회의 중심으로 전진하고 있다. 어떤 기업은 이들의 발걸음을 일찌감치 감지해서 성공을 거뒀고, 어떤 기업은 유행이 끝날 쯤에서야 뒷단에서 편승하며 별다른 재미를 보지 못했다. 성공을 거둔 기업은 어떻게 소비 시장 전반의 유행이 되었던 MZ세대의 키워드인 ‘갓생’ ‘민초단’ ‘틱톡(숏폼 콘텐츠)’을 예측할 수 있었을까? 그 차이는 유행이 만들어지는 플랫폼과 세대를 안다는 데에 있었다.
Z세대는 코로나19 장기화 안에서 새로운 플랫폼에서 관계를 이어나갔고 새로운 놀거리, 먹거리를 발견했다. 특히 메타버스 플랫폼의 등장에 따라 디지털 네이티브의 다음 세대, 메타버스 네이티브의 출현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제 요즘세대의 주역이 Z세대로 옮겨가고 있다. Z세대는 밀레니얼과도 현격히 다른 개성을 발산한다. 아날로그 시계는 읽기 어려워하지만 로블록스는 놀이터처럼 이용하는 메타버스 네이티브 세대, 콘텐츠 생산일에 구애받지 않는 세대, 스페셜리스트나 제너럴리스트가 아닌 멀티플리스트를 지향하는 세대다. 이 책에서 이들을 이해하기 위한 가장 꼼꼼한 데이터와 집요한 인사이트를 만날 수 있을 것이다.

지금 뜨고 있는 트렌드과 앞으로 떠오를 트렌드의 모든 것!
2022 MZ세대 트렌드 TOP 5

메타버스 네이티브: Z세대는 이미 경험한 미래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의 메타버스는 다르다. 밀레니얼이 메타버스를 학습했다면 Z세대는 메타버스에서 살아왔다. Z세대는 메타버스를 어떻게 사용해왔고, 어떤 비즈니스를 만들고 있을까?

TTTB: 마이크로 트렌드의 출발점
TTTB(트위터, 틱톡, 트위치, 블로그)에서 유행이 시작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Z세대는 왜 블로그를 다시 찾았을까? 이들이 메가트렌드를 불러일으키는 근원지를 파헤치면, 다음 트렌드의 실마리가 보인다.

무기한 무경계: 콘텐츠 시장의 새로운 법칙
끌올 알고리즘은 콘텐츠의 역주행을 일상으로 만들었다. Z세대에게 선택받는 순간 다시 시작되는 콘텐츠의 유행. 경계도, 기한도 없이 콘텐츠를 선택하는 Z세대의 놀이문화

ESG 감수성: 현 시대를 관통하는 감각
이들은 나를 둘러싸고 있는 모든 사람과 환경을 생각하는 세대다. 그래서 기업은 누구도 상처주지 않는 언어를 배우고 일상 속에서 환경을 지키려는 노력으로 새로운 세대의 마음을 잡고 있다.

EX(Employee experience)시대: 기업이 일하는 방식이 브랜딩이 된다
채용부터 퇴사까지. 직원의 모든 경험은 기업의 경쟁력이 된다. 일잘러가 되려는 세대가 일하고 싶은 기업, 사랑하는 기업의 모든 것!

한줄평 (4건)

0/50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