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만 맛있게 잘 쉬었습니다

허영만 맛있게 잘 쉬었습니다

일본의 숨겨진 맛과 온천 그리고 사람 이야기

허영만,이호준 공저 | 가디언 | 2011년 10월 27일

EPUB(DRM) | 39.09MB


책 소개

국내 맛집을 두루 섭렵한 허화백이 식객의 스토리 작업을 함께한 이호준 씨와 함께 이번에는 일본으로 떠났다. 지난 2년 간의 철저한 취재를 통해 탄생한 이 책에는 일본이 자랑하는 13개 지방의 진짜 기막힌 음식과 쉬기 좋은 온천들이 소개된다. 또한 ‘맛’과 ‘휴식’을 찾아 떠났지만 그들은 일본 곳곳에 숨어 있는 달인들을 만나 인생의 작은 ‘깨달음’까지 덤으로 얻게 되었다.
책은 아키다, 홋카이도 등 13개의 지방마다 크게 세 부분(온천, 볼거리, 먹을거리)으로 구성된다. 100년이 넘도록 자리를 지키고 있는 료칸부터 일본의 전통이 살아 숨쉬는 고즈넉한 온천부터 지역민들의 뜨거운 요청에 의해 2001년에 복원된 증기기관차 봇창열차, 다이지 고래 박물관 등의 볼거리, 평균 20~30년의 내력을 갖고 있는 오뎅가게들, 우리나라 여성들이 좋아하는 나베와 우동 등의 먹거리까지 그동안 두루뭉실하게 알고 있던 일본 구석구석을 탐방해 얻은 정보들을 싣고 있다.
이렇게 저자들은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몸과 마음, 그리고 입도 즐거운 여행, 즉 먹고 쉬고, 잠시 걷고, 자는 원초적인 여행을 권한다. 때로는 소년 같은 감수성으로, 때로는 재치 넘치는 유머로, 때로는 날카로운 풍자로 재미를 선사하는 허영만 화백의 삽화를 보고 있으면 당장 짐을 싸서 떠나고 싶은 유혹에 빠질 것이다.
  •  책의 일부 내용을 미리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목차

1장 번잡한 마음을 씻어보내는 치유온천
아키타

2장 옛것 그대로 시간이 멈춘 료칸에서의 하룻밤
시즈오카

3장 불편도 즐기게 되는 곳
아오모리

4장 자연의 거대하고 신비로운 힘이 펼쳐지는 곳
가고시마

5장 하얀 연기가 모락모락 솟아오르는 지옥 순례
오이타·기타큐슈

6장 음과 양의 조화 속에서
이바라키

7장 이슬과 하늘, 바람과 음률이 한데 어울린 노천온천
나가사키

8장 창문을 열면 낭만과 운치가 가득한 곳
오카야마·시마네·돗토리

9장 봇짱과 센과 치히로와 함께 순례길에 오르다
에히메

10장 마음으로 먹고 온몸으로 고독을 즐기다
와카야마

11장 이방인들을 설레게 하는 미소라멘과 삿포로 맥주
훗카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