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역투의 유혹

번역투의 유혹

일본어가 우리말을 잡아먹었다고?

오경순 저 | 이학사 | 2019년 5월 30일

PDF(DRM) | 6.08MB


책 소개

한국어 속의 일본어, 번역투의 홍수에서 탈출하기
번역투란 문맥과 독자층을 고려하지 않고 판에 박은듯한 용어를 사용해 조건반사적으로 번역한 것을 말하는데, 이러한 번역투는 문장의 가독성을 떨어뜨리며 더 나아가 오역으로 이어지기 쉽다. 특히 우리 사회에서는 일본식 용어나 구문, 일본식 조어, 일본식 한자어를 그대로 직역해놓은 듯한 일본어 번역투가 우리의 언어생활 전반에 고루 침투되어 있다. 이 책은 이러한 번역투의 만연화 현상이 심각한 수준이라고 판단하고, 번역투 문제에 관심을 기울이고 번역투를 극복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한다.
번역투는 번역자가 원문 내용을 정확히 이해하지 못했거나 혹은 우리말 구사 능력이 부족하기 때문에 나타나게 된다. 이 책에서는 우리 번역문과 일상언어에서 나타나는 일본어 번역투를 크게 '어휘'와 '표현'으로 나누어 살펴보고 있다. 19세기 말 이후 일본어에서 유입되어 1910년대 이후 소설, 수필 등에서 널리 쓰이기 시작한 일본식 조어 '~的', 음역 차용어, 일본어 격조사 'の'의 문제, 동사 중심 한국어 명사 중심 일본어, 이중부정 꼬리 다듬기 등 한국어에 있는 일본어 표현에 대해 이야기한다.
『번역투의 유혹』은 무엇보다도 우리가 쓰는 일본어 번역투의 실상을 체계적으로 정리하고 그에 따른 예와 대안 번역도 함께 제시한다는 점에서 번역투 문제 해결을 위한 실용적 연구의 첫 시도라 할 수 있다. 원문의 언어 효과와 감동을 제대로 전달할 수 있는 좋은 번역을 위해서는, 그리고 무엇보다도 평소에 우리말을 정확하게 쓰고 올바르게 지켜나가기 위해서는 번역투와 가독성에 대한 진지한 고민이 선행되어야 할 것이다.

목차

머리말
서론: 번역은 문화의 힘

1장 번역투와 가독성
1. 번역투란
1) 번역투의 개념
2) 번역투의 기능
2. 가독성

2장 알쏭달쏭 가짜 동족어
1. 헛갈리는 한일 한자어
2. 모여라 가짜 동족어
1) 일한 번역문의 가짜 동족어
2) 한일 번역문의 가짜 동족어

3장 번역투의 유혹
1. 어휘의 유혹
1) 없어도 그만인 '~적的'
2) '망년회' 가지 말고 '송년회' 갑시다(일본식 한자어)
3) 일본 말을 찾아라(음역 차용어)
4) 내 이름을 불러줘 대명사
5) 더부살이가 좋은 조사
6) 줄여 쓰면 좋은 말(일본식 후치사)
7) 적당히'들' 씁시다(복수 표지 '들')
2. 표현의 유혹
1) 결혼하고 있습니까?('~고 있다' 표현)
2) 소심한 피동문
3) 사역문 길들이기
4) 동사 중심 한국어 명사 중심 일본어
5) 이중부정 꼬리 다듬기
6) 접속사 군살 빼기
7) 그 밖의 표현

4장 어문규범
1. 인용 부호
2. '오뎅' 아니고요 '오덴' 맞습니다(표기법)

5장 일한 번역 연습

참고 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