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말뚝

엄마의 말뚝

박완서 저 | 세계사 | 2012년 8월 28일

EPUB(DRM) | 15.50MB


책 소개

지난 세기, 수많은 한국 사람들이 경험한 특수한 상황을
세계적 경험으로 끌어올린 박완서의 역작

『엄마의 말뚝』은 박완서가 쓴 80여 편의 단편소설 중에서 유일한 연작소설이자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엄마의 말뚝 1』은 송도에서 대처로, 대처에서 서울 문밖으로, 문밖에서 문안으로 이동하던 박완서의 유년 시절 어머니에 대한 기억에 기인한다. 「엄마의 말뚝 2」는 가장 고통스러웠던 기억에 고정되어 고통스러워하는 이제는 노쇠한 어머니와 그 모습을 지켜보는 딸의 이야기를 담았고 「엄마의 말뚝 3」은 생명의 불꽃이 점차 사그라지는 어머니의 모습과 어머니의 영원한 안식을 쓴 글이다.
이 세 소설은 시간차를 두고 어머니를 곁에서 지켜보던 박완서 본인의 내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어머니 홍기숙 여사의 삶의 궤적은 한국의 특수한 역사적 상황을 고스란히 담고 있어, 한국 여성의 삶뿐 아니라 역사의 흐름 속 한 인간의 모습을 지켜볼 수 있다.
세계사 '박완서 소설전집 결정판' 『엄마의 말뚝』에는 「엄마의 말뚝」 연작과 함께 「유실」 「꿈꾸는 인큐베이터」 「그 가을의 사흘 동안」 등 개인의 삶을 낱낱이 파헤쳐서 사회를 비판해온 박완서만의 날카로운 시선과 필치가 돋보이는 작품들이 함께 들어 있다.

목차

기획의 글
작가의 말

엄마의 말뚝·1
엄마의 말뚝·2
엄마의 말뚝·3
유실
꿈꾸는 인큐베이터
그 가을의 사흘 동안
꿈을 찍는 사진사
창밖은 봄
우리들의 부자

해설
작가 연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