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체와 윤리

해체와 윤리

변화와 책임의 사회철학

문성원 저 | 그린비 | 2019년 12월 13일

EPUB(DRM) | 20.34MB


책 소개

‘철학의 정원’ 시리즈 여덟 번째 책. 이념의 가치가 실추되고 사회 변화의 역동성이 사라진 ‘포스트-모던’ 시대에 철학의 과제는 무엇인가? 에마뉘엘 레비나스, 질 들뢰즈, 자크 데리다, 알랭 바디우 등 현대철학자들의 사유를 경유해 우리 사회 속 타자, 윤리, 욕망, 진리, 정의 등의 이슈를 검토하는 책.

목차

머리말_레비나스와 들뢰즈, 그리고 우리의 사회철학

1부_ 타자와 책임
1장 로컬리티와 타자
2장 주변의 문제와 잠재성: 몸과 타자의 문제
3장 책임과 타자
4장 이웃과 정의
5장 해체와 윤리: 들뢰즈냐 레비나스냐(1)

2부_ 새로움과 윤리
1장 반복의 시간과 용서의 시간: 들뢰즈냐 레비나스냐(2)
2장 새로움과 용서: 자크 데리다의 유령론을 중심으로
3장 웰빙에서 윤리로: 잘-있음과 있음 넘어서기
4장 안과 밖, 그리고 시간성: 현상에서 윤리로

3부_ 표현과 욕망
1장 이미지와 표현의 문제: 무한의 ‘거울’로서의 영화
2장 모순과 달리, 같음을 넘어: ‘차이’에 대한 탈근대적 이해
3장 생산하는 욕망과 욕망의 딜레마: 들뢰즈와 가타리의 욕망 이론

4부_ 진리와 정의
1장 유물론의 전회?: 우발성과 이미지, 그리고 타자
2장 ‘진리’냐 ‘파국’이냐: 문화대혁명의 서양철학적 반향에 대한 소고
3장 자유주의와 정의 문제: 세계화 시대의 자유주의 정의관
4장 개인적 인권과 집단적 인권: 자유주의 인권 개념의 한계를 넘어
5장 철학의 기능과 이념: 1980년대 이후의 한국 사회철학에 대한 반성

원문 출처
참고문헌
찾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