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온한 것들의 미학

불온한 것들의 미학

포르노그래피에서 공포 영화까지, 예술 바깥에서의 도발적 사유

이해완 저 | 21세기북스 | 2020년 11월 20일

EPUB(DRM) | 33.75MB


책 소개

서울대 가지 않아도 들을 수 있는 명강의, ‘서가명강’

B급 예술로 보는 발칙한 미학 강의!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강의를 책으로 만난다! 현직 서울대 교수진의 강의를 엄선한 ‘서가명강(서울대 가지 않아도 들을 수 있는 명강의)’ 시리즈의 열세 번째 책이 출간됐다. 역사, 철학, 과학, 의학, 예술 등 각 분야 최고의 서울대 교수진들의 명강의를 책으로 옮긴 서가명강 시리즈는 독자들에게 지식의 확장과 배움의 기쁨을 선사하고 있다. 『불온한 것들의 미학』은 서울대학교 미학과 교수이자 분석미학자인 이해완 교수의 첫 대중서다. 이 책은 미학에서 흔히 다뤄지지 않았던 ‘위작’, ‘포르노그래피’, ‘나쁜 농담’, ‘공포 영화’라는 네 가지 키워드를 통해 미와 예술의 핵심 문제들을 조망하는 미학 입문서다. 특히 미와 예술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인간의 감성, 감정, 비이성적 영역을 철학의 대상으로 탐구함으로써 우리에게 인간을 총체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새로운 관점을 열어주는 책이다.



  •  책의 일부 내용을 미리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목차

이 책을 읽기 전에 학문의 분류
주요 키워드
들어가는 글 미학, 예술 바깥을 보다

1부 위작, 가짜는 가라! 그런데 왜? - 위작이 던지는 철학적 질문들
위작으로 미학 입문
패러독스와 딜레마
미적, 예술적, 독창적
굿먼과 단토, 다르게 푸는 역설
Q/A 묻고 답하기

2부 포르노그래피, 예술이 될 수는 없나? - 도덕적 논쟁과 미학적 논쟁
논란이 있는 곳에는 철학이 필요하다
포르노그래피에 도덕적 잣대를 들이댄다면
포르노그래피와 예술
그래도 예술이 될 수 없는 이유
Q/A 묻고 답하기

3부 나쁜 농담, 이따위에 웃는 나도 쓰레기? - 유머로 보는 예술의 도덕적 가치
철학으로 농담 분석하기
예술이 도덕적 문제를 가질 때
비도덕적 농담은 우습지도 않다?
농담의 윤리, 웃음의 윤리
Q/A 묻고 답하기

4부 공포 영화, 무서운 걸 왜 즐기지?- 허구와 감정을 다루는 미학
있지도 않은 좀비가 왜 무서워?
감정 이론, ‘느낌’에도 해석이 필요하다
허구와 감정, 비합리성의 합리성
공포의 역설
Q/A 묻고 답하기

나가는 글 미와 예술을 조망하는 감성의 철학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