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클럽 분야
분야 전체
북클럽 허브

시크릿 스파이

국제적 스파이들의 숨겨진 세계 속으로

헤더 베센트 ,에이드리언 길버트 ,롭 콜슨 저/박지영 | 시그마북스 | 2021년 8월 12일 한줄평 총점 10.0 (2건)정보 더 보기/감추기
  •  종이책 리뷰 (1건)
  •  eBook 리뷰 (0건)
  •  한줄평 (1건)
분야
역사 > 세계사
파일정보
PDF(DRM) 232.08MB
지원기기
iOS Android PC Mac E-INK

이 상품의 태그

책 소개

『시크릿 스파이』는 스파이의 신비한 삶을 조명하고, 스파이의 실제 기원을 설명하며, 역사상 가장 악명 높은 스파이와 스파이 사냥꾼을 조사하고, 오늘날 비즈니스, 정치 및 일상 생활에서 스파이 활동이 하는 역할을 밝힌다.

이 책에서는 화려한 삽화와 사진을 통해 과거와 현재, 미래의 스파이 첩보 활동에 관심이 있는 모든 독자에게 재미와 즐거움을 선사한다. 역사 속 닌자부터 CIA, MI6, KGB 등에서 활동했던 정치적 첩보원과 산업 스파이, 컴퓨터 해커에 이르기까지 이 책은 스파이의 대담한 활동을 구성하는 도구, 트릭 및 기술을 폭로한다.
  •  책의 일부 내용을 미리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목차

제1장 최초의 스파이들
고대 이집트와 성서 시대|『손자병법』과 정탐|고대 인도 국가와 스파이|비밀의 그림자:일본의 닌자|고대 그리스의 첩보 활동|로마의 방식|이슬람의 출현|베니스:비밀의 도시|여왕을 노리는 음모

제2장 17세기부터 19세기까지
탐험의 시대|잉글랜드 내전 당시 첩보 활동|암호 전쟁|미국의 공작관 조지 워싱턴|혁명 프랑스의 스파이 공포증|나폴레옹 시대의 첩보

제3장 19세기의 정보 활동
반동, 개혁, 혁명|새로운 기술, 새로운 정보|미국 남북 전쟁|그레이트 게임|‘행위적 프로파간다’:무정부주의자들의 폭탄 테러|전문 정보기관의 성장|도전받는 영국:MI5와 MI6의 탄생|전쟁으로 향하는 길

제4장 속임수와 비열한 계략
새로운 형태의 전쟁|40호실(암호 해독반)|하늘의 눈|아랍국(局)|프랑스 첩보 조직|치머만 전보|전선 뒤에서|볼셰비키를 지원하다

제5장 전간기
시드니 라일리는 에이스 스파이일까?|소련의 공포 정치:체카는 어떻게 KGB가 되었나|누가 지노비예프의 편지를 썼는가?|다소 범상치 않은 신사 모임|스탈린의 두더지들|총통의 스파이들|히틀러와의 첩보전

제6장 첩보 기술
채용|기술 훈련|통신|감시|대(對)감시|기만술 및 기만 정보|블랙백 작전|신분을 위장하다|사보타주|암살

제7장 제2차 세계 대전
듀케인 첩보망|특수작전부대|태평양의 미국 정보부|에니그마 기계|울트라 정보 활용하기|스탈린과 그의 스파이들|더블 크로스 시스템|독일의 정보국|디데이 엄호하기|OSS|절름발이 여인, 버지니아 홀

제8장 냉전
CIA 창설|서구의 반격|케임브리지 5인조의 흥망성쇠|미인계|바르샤바 조약과 스파이들|라틴 아메리카의 체제 변화|쿠바와 미국|불가능한 업적을 이룬 스파이:엘리 코헨|워커 가족|소련의 쇠퇴와 몰락

제9장 첩보 활동 도구
스테가노그래피|카메라|SOE의 비밀 통신|어쿠스틱 키티|하늘의 스파이들|냉전 시대의 암살 무기

제10장 소설 속의 스파이들
첩보 문학의 시작|첩보 소설:냉전과 그 너머의 전쟁|영화 속 스파이들|오늘날의 첩보물

제11장 산업 스파이 활동
경쟁 비용|질주하는 야망:포뮬러 원 스파이|스위스 은행 전투|경제 스파이:혁신 기술 훔치기|양날의 칼:지적 재산과 혁신

제12장 테러리즘
이스라엘 정보국|테러 전술|더 트러블스:북아일랜드의 정보 전쟁|9·11 테러:정보 평가 실패가 부른 참사|미국의 테러와의 전쟁

제13장 오늘날의 스파이 활동
백설 공주 작전|인공위성 감시|무기화된 데이터|마스키로브카|사이버 전쟁|내부 고발자|드론|디지털 스테가노그래피|중국 대 미국

제14장 첩보 활동의 미래
위장 신분|스파이와 데이터|추적 및 해킹|이제는 우리 모두가 스파이다

상세 이미지

상세 이미지

저자 소개 (4명)

저 : 헤더 베센트
작가이자 연구자이며, 미래를 예측하고 전략 정보를 자문하는 퍼플 토네이도사의 소유자이자 운영자이다. 『자기 주권 신원에 관한 포괄적 안내서』, 『사이버 공격 생존 매뉴얼』의 저자이다. 작가이자 연구자이며, 미래를 예측하고 전략 정보를 자문하는 퍼플 토네이도사의 소유자이자 운영자이다. 『자기 주권 신원에 관한 포괄적 안내서』, 『사이버 공격 생존 매뉴얼』의 저자이다.
저 : 에이드리언 길버트
군대와 첩보를 주제로 폭넓은 저술 활동을 했다. 『무장친위대:히틀러의 군대』, 『저격수:일대일 전투』, 『임페리얼 전쟁 박물관 도서:사막전』 하(下)편의 저자이다. 군대와 첩보를 주제로 폭넓은 저술 활동을 했다. 『무장친위대:히틀러의 군대』, 『저격수:일대일 전투』, 『임페리얼 전쟁 박물관 도서:사막전』 하(下)편의 저자이다.
저 : 롭 콜슨 (Rob Colson)
어린이책을 쓰는 작가이자 책을 만드는 편집자로 활동하고 있어요. 역사 이야기에서부터 자연사, 수학, 과학, 날씨에 관한 주제까지 다양한 분야에 걸쳐 책을 쓰고 있어요. 우리나라에 번역 출간된 책으로는 《뼈로 푸는 과학, 동물뼈》, 《뼈로 푸는 과학, 공룡뼈》가 있어요. DK 대백과사전 『전쟁과 역사』의 공동 저자. 어린이책을 쓰는 작가이자 책을 만드는 편집자로 활동하고 있어요. 역사 이야기에서부터 자연사, 수학, 과학, 날씨에 관한 주제까지 다양한 분야에 걸쳐 책을 쓰고 있어요. 우리나라에 번역 출간된 책으로는 《뼈로 푸는 과학, 동물뼈》, 《뼈로 푸는 과학, 공룡뼈》가 있어요. DK 대백과사전 『전쟁과 역사』의 공동 저자.
역 : 박지영
전남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인디애나대학교에서 언어학 석사를 마쳤습니다. 현재 동국대학교 어학당에서 한국어 강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번역한 도서로는 《시크릿 스파이》, 《나는 나를 포기하지 않는다》, 《샤인》, 《5가지 절대 법칙》 등이 있습니다. 전남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인디애나대학교에서 언어학 석사를 마쳤습니다. 현재 동국대학교 어학당에서 한국어 강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번역한 도서로는 《시크릿 스파이》, 《나는 나를 포기하지 않는다》, 《샤인》, 《5가지 절대 법칙》 등이 있습니다.

출판사 리뷰

은밀하고 위대한 비밀 요원의 세계,
과연 무엇이 진실인가?

이 책은 역사상 최초의 스파이부터 최신 사이버 위협을 주도하는 해커에 이르기까지 스릴 넘치는 스파이 이야기를 다룬다. 비상한 두뇌로 적군의 암호를 해독하였지만 비극적 최후를 맞이한 앨런 튜링, 상대를 유혹하는 매력으로 이중 스파이가 된 마타 하리부터 고양이, 비둘기, 드론까지… 역사상 수많은 첩보 활동에는 스파이뿐만 아니라 동물, 기계까지 동원되었다. 수많은 책과 영화, 신문의 메인에 등장하는 스파이는 항상 우리의 상상력을 사로잡는다. 하지만 어디까지가 허구이고 어디까지가 진실인 걸까?

『손자병법』부터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까지
첩보 활동의 역사와 스파이들의 속사정 파헤치기

이 책에서 독자들은 풍부한 시각 자료를 통해 그 누구도 자세히 알지 못했던 스파이들의 속사정을 들여다볼 수 있다. 제1장에서는 고대 이집트와 그리스, 기원전 중국의 『손자병법』, 일본의 닌자, 로마, 이슬람, 인도 등 세계 곳곳에서 활동하던 역사 속 최초의 스파이들을 다룬다.
제2장부터 제9장까지는 17세기 이후부터 냉전 시대까지, 역사와 함께 존재한 스파이의 흐름을 살펴보며 그들이 첩보 활동에 어떤 기술과 도구를 활용하였는지를 알아본다. 제10장에서는 ‘제임스 본드’로 대표되는 소설과 영화 속 대중적인 스파이의 모습이 어떻게 탄생했는지, 오늘날의 첩보물은 어떤 특징을 띠고 있는지에 대해 알아본다. 제11장에서는 주로 ‘돈’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산업계 스파이 활동에 대해 이야기하고, 제12장에서는 ‘신의 분노 작전’, ‘9·11’과 같은 테러를 주제로 삼는다. 제13장에서는 고도로 발전된 기술과 함께 오늘날의 스파이 활동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를 살펴보고, 마지막으로 제14장에서는 앞으로의 첩보 활동이 어떻게 전개될지에 대해 예측해 본다.

종이책 회원 리뷰 (1건)

시크릿 스파이
내용 평점3점   편집/디자인 평점3점 |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9***d | 2021.10.03

첩보, 정보전에 관련된 내용으로 책이 하나 나왔습니다.

책을 펴보니 딱 드는 느낌이 DK출판사 시리즈 같은 느낌이 드네요.
펴보면 사진 자료 위주로 백과사전식 편집이 그런 느낌이 들고 있습니다.

고대 이집트와 성서 시대부터 최근까지 정보전에 대한 내용을 다루고 있습니다.

인물, 사건, 작전,  관련 기관 뿐만 아니라
당시 장비와 관련배경을 짧막하게 잘 요약하고 있어서
관심 있는 분들이 초도 정보 습득 용도에 맞는 편집입니다.

특이하게도 최근 정보전과 앞으로의 미래를 예측하는 내용도

포함한 것이 인상적이라고 할만합니다.

관심 있는 분들은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접어보기
  •  종이책 상품상세 페이지에서 더 많은 리뷰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바로가기

한줄평 (1건)

0/50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