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문학을 바라보는 새로운 관점, 단편선

단편이라는 이유만으로 우리에게 제대로 소개되지 않았던 거장들의 주옥같은 작품들을 한자리에서 만나보세요!